조국백서 제작 후원

조국백서추진위

후원 마감
300,000,000원 목표
100%
300,000,000
-244일 남음
후원소개 후원현황 후원소식

배송 관련 안내 및 e-Book 출간 안내

댓글 175   
  • 영진
    민주당 잘하고 있네. 11월 중으로는 이유불문 무조건 출범해야 함.
  • 지분적립형주택
    이거 굳 아이디어네요. 언급 해 주시면 감사
  • 신나라
    조국백서 멤버들도 모여서 유튜브 라이브 방송 한번 해주세요. 통찰이 쏟아질거 같음
  • 세월이가면
    '성역 없는 수사와 권력기관 개혁이란 국민의 여망이 담긴 공수처의 출범 지연도 이제 끝내달라' 속이 다 시원합니다. 반대를 위한 반대 그만하고 이제 공수처 마무리들 하시길.
  • 오웬
    김남국 변호사는 초선의원이 아주 준비 많이 해서 잘 하네요. 칭찬하고 싶습니다.
  • 블핑벨벳
    조국 전장관은 슬슬 잊혀지나보네...
  • 이홉제이
    국정이 서로 편갈아서 까기로 전락해가네요. 결국 이런 정치의 피해자는 모든 국민이 되겠지요.
  • 소원
    단톡방 사람들하고 청와대 청원도 해보고 커뮤니티에 글도 남겨보고 했는데, 조국사이트에서 뭐하냐 싶지만 집값좀 잡아주십시오. 부탁합니다.
  • 메시다음흥민
    나같은 소시민은 정치는 아예모르겠고 현실이 중요합니다. 담배값 올랐을때 극도의 분노를 느꼈는데 월세가 이제 치솟는다는 분노가 치밉니다. 서울에서도쫓겨날판.그네때가 차라리 나았음 퉤
  • 가세연에대해서
    가세연이라고 보수인사 3명이 모여서 유튜브하는데, 아랫글처럼 그 정도가 심하네요. 딱봐도 선을 많이 넘던데,,강변호사가 있어서 그런지 성역화된 느낌입니다. 저격해 주실분 없나요 ?
  • 국감은
    국정감사는 항상 야권이 분위기를 좌지우지했는데, 이번에는 여권의 비중이 커서 흥미로웠다ㅋㅋ 김남국의원은 초선이라 이해는 하는데 사안을 조금 더 넓게 봤으면한다. 그래도 화이팅ㅋ
  • 뿜바야
    조선일보의 오보에 대한 공격을 많이 봐왔는데 큰 데미지는 없어보였다. 이재명은 다르더라. 뭔가 타격에 무게감이 있다. 이재명에 대해서도 파트너로 봐 주면 좋겠다.
  • 헤이해이리
    세명의 우편향 유튜버들..자기들끼리도 의리가 없어서 나중에 서로 적이 되지 않을까한다. 문정권 지지자들에 대한물어뜯기 그만해라.
  • 위아래연구소
    김용호 연예부장 김세의 기자?는 슬슬 그 끝이 보입니다. 팩트로 대응해줬으면..
  • FXXX
    공수처 미루면 미룰수록 대한민국이 점점더 썩어 곪아진다. 얼른 마무리하자.
  • 우아한
    취재를 목적으로 후원자인척 입금을 하고, 지인을 통해서 책을 수령한 경우가 있는데 신고해도 되나요? 메일로는 제 신상이 노출될거 같아서 무기명 댓글로 남깁니다. 우파 미디어입니다.
  • 바이바이바이
    정든 문정권이여 굿바이. 너를 두고 난 떠나간다.
  • 고막MC
    애꾸눈이라는 표현은 정말 질이 나빠보인다. 한 사람에 대한 인격적인 모독 그 이상 이하도 아님.
  • 나경원의원은
    나경원 의원은 왜 조국 전장관 조국전장관 케이스는 비난하고, 본인 케이스는 엄마의 마음이라 변호하는가?
  • 정자자아웃
    자영업자들 이시국 기운내십시오. 정치 자영업자들은 좀꺼져주셈.
  • 무도사랑인
    검찰은 정작 힘써야 할 곳을 제대로 쓰지도 않고, 어떻게든 조국 일가랑 엮으려고 노력하는거 같네. 진영에서 밀리는 느낌이네.
  • 그름
    이런 사이트가 있었구나. 본인들이 믿는게 최고선이라고 생각하겠지. 현권력이라도 죄를 지은 사람들은 정권 바뀌면 심판 받을것이다. 공수처는 그럴 경우에도 쓰는것이다.
  • 투트라
    공수처 사무실이 너무 작지 않는가? 공수처가 가동하면 사건과 범죄를 시간을 두고 차근차근 오래두고 처리해야할 일이 아니라 일순간에 처리해야할 일이기에 사무실 크기를 더 늘려야한다.
  • 유미
    조국교수님 불쏘시개 역할 잊지 않겠습니다. 검언개혁은 완수되어야 합니다.
  • 여주시
    제 이익을 가장 밝히면서 공부잘하는 사람들이 많이 모여있는곳이 국회 아닌가요? 국회에서도 특정 정당에 고르게 분포가 되어있어 보입니다. 공부 -> 기득권 -> 국회의 순서..
  • tesee
    박노자 교수글도 볼만합니다. ㅎ
  • 도봉
    검언론 개혁은 꼭 성공해야함. 진짜 기더레기들 판치는거 못보겠음. 그런데 진척이 쉽지는 않네요.
  • 헤이해이리
    공씨. 쏙이 후련하구먼. 따박따박.
  • 팩트는 불편하다
    김씨는 정교수의 지시에 따라 조 전 장관 자택 컴퓨터 하드디스크 2개를 교체하고, 정교수 연구실에 있던 컴퓨터를 자신의 차에 실어 밖으로 빼돌린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.동아일보.
  • 목표의끝은
    명예를 훼손한 것은 맞으나, 공적인 내용이었고 경제적 이득을 취한것이 없어서 징역 6개월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고 하는데...나는 솔직히 잘 이해는 안갑니다.
  • 유리멘탈
    이제부터 레임덕인지 아랫분 말씀대로 야권의 총공세가 매섭습니다. 지지자나 후원자분들 흔들리지마시고 신념을 지켜주시면 좋겠습니다. 항상 응원합니다.
  • 유비드
    필진분들 그리고 조교수님. 외픙이 강하게 부네요. 지금처럼 sns로 꾸준희 부조리에 대한 의견 남겨주셔서 고맙습니다..힘내십시오.
  • 평촌아크로타워
    조선일보의 오보는 줄어들지가 않네. 굳이 조선일보 홈페이지 가실 필요는 없습니다. 이전에는 이정도까지는 아니었는데, 이전 보수기자들은 극우이긴 하지만 어느정도 수준은 있었습니다.
  • 마이무따
    조국교수나 추장관이나 일에는 프로지만, 일상은 평범한 아버지 어머니입니다. 본연의 업무에 큰 잘못이 아닌건 굳이 엮지 맙시다.큰 잘못은 실드못치는데, 본인자체에는 큰 잘못이 없음.
  • 헤이해이리
    역시 전교수님..명문입니다.
  • 이성당
    해외 언론들이 극찬하는 K방역입니다. 단체 이름들 또한 책 혹은 온라인 기록으로 남겼으면 좋겠습니다.
  • 이성당
    일부 보수단체들은 정부가 한글날 집회를 금지할 경우 소송을 제기해서라도 집회를 열겠다는 입장. 한글날 신고된서울 내 집회·시위 건수는 총 1092건.
  • tyzld
    박병석 의장님 정신 차리세요. 같은편이었던 사람이 화나면 정말 무섭습니다.
  • 검개
    YG관련 kbs에서 검찰이 단순개혁이라고 하니 법원에는 상습도박 이라고 반박했다고 하는데 사실인가요? 사실이라면 검찰은 왜 사법부보다 낮은 형량을 구형했는지?
  • 그레이비어드
    좌우를 떠나서 역병으로 온나라가 이지경인데 꾸역꾸역 집회하겠다고 지룰하는것들을 회유해서 다시 돌려보내는것도 아니지 싶다. 공공에 피해를 주는것들은 유치장에 1M이내로 모아야 함.
  • 에라이
    현충원도 온라인 추모하는데 집까지 찾아가서 집회한다고?? 에라이
  • 펜데믹
    모두 이 코로나위기 잘 이겨내시길 바랍니다. 전현 법무장관님분들도 기운내셔 무소의뿔처럼 전진하셨으면 좋겠습니다. 백서 정독 중인 한 검언개혁 지지자가...
  • 의료사고는중범죄
    무료 독감백신으로 '장사한' 병원도 나왔다고 합니다. 검찰, 언론이외에 의사도 개혁이 필요해보입니다. 다들 느끼실겁니다.
  • 딴게이
    조국교수님이 추장관님께 응원글 남기셨네요. 두 장관님 다 응원합니다. 추석 잘 보내세요.
  • Genie
    김어준 총수 하차 서명 링크가 있네요. 총수 지키기도 있으니 응원 부탁드립니다. 명절 잘 보내세요.
  • Genie
    https://www1.president.go.kr/petitions/593158 총수지키기.
  • 동탄의미미
    책 구매하고 바쁘다는 핑계로 못 읽었네요. 연휴에 천천히 읽어보겠습니다. 불의를 짚어주시고 집필하신 노고에 감사드립니다.
  • 언론개혁
    정권에 반대되는 상황이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총 공격하라. 메이저 언론사들의 논조.
  • 한쪽어깨
    이상교 시인의 시 <한쪽어깨> 검색해서 보셔유들
  • 거짓
    보좌관의 휴가연장 ‘문의’에 × “그런 사실이 있지 않다” “보좌관에게 지시한 적이 없다”고 했던 추장관 주장은 어떻게 생각하는가??
  • 딴나라당은
    현수막에 대통령 조롱하고 있네요 조국 교수님 페이스북에가서 응원글 부탁드립니다
  • 어준미트마시써
    제가 알기로도 총수가 방송에 언급한 후 후원자들이 급증한걸로 알고 있습니다. 어준미트라고 좋은고기 파는곳이 있는데 어준미트에서 총수에게 고기라도 좀 보내주세여 ㅋㅋ
  • 엘로서브마린
    집필진분들도 아주 수고 많으셨는데, 총수에 대한 댓글은 거의 없네요.딴지나 뉴공에 응원의글 적어주실분 계실까요? 총수 진짜 잠도 안자고 불합리한 일 안당하게 지원했습니다. 고기선물
  • 목진용
    아무리 생각해봐도 조선말로 일본이 보도하는 언론사가 있네요. 개자슥들 천벌받을겁니다.
  • 목진용
    정신없던 와중에 딸 생일 케잌 사가지고 간게 연출이라고? 여기 언론개혁의 이유 하나더 추가요.
  • 민토
    서민이 바리러스니 말라리아니 하는게 법적대응을 해주십시오. 부탁합니다.
  • 휴휴
    댓글 소개는 왜 하는건지 이해가 안가는 1인 ㅡㅡ
  • 탈곡기
    탈탈탈어서 진보든 보수든 비리가 있는놈들은 전부다 잡아 넣어야한다.
  • 이게맞습니까
    ‘친일파’와 ‘토착왜구’를 외치는 것만으로는 아무것도 해결할 수 없습니다. 같은 진영이라고 무조건 비.호하는것 또한 비.상식적입니다. 철저한 중립이 설득력이 있습니다.
  • 인디쟌너
    조국백서 표지디자인하신분이 우리나라에서 열손가락안에 드시는 분입니다. 싸구려책 단가하고 비교하시면 안됩니다 tmi라구요? 구럼 죄송합니다 >_<
  • 굿충
    요즘 굿모닝충청이 정교한 기사들을 많이 쓰더라. 서울에도 지사를 차렸으면 좋겠다. 발행인 혹은 편집국장이 의식이 있는분임.
  • Genie
    https://www.facebook.com/kukcho/posts/10159121251188521 조국동생 재판결과 요약.
  • 백주부
    식사들 하구 일하셔유. 자주보는 아이뒤 반갑습니다. ㅎㅎ
  • 윤전무
    추미애 현 장관님 관련 내용도 좋지만, 조국 전장관님 관련 내용들이 희석되는거 같아서 안타깝습니다. 필진들 각각의 SNS처럼 서포터분들도 조전장관님 관련 내용에 집중해주시면 감사하
  • 웃기네
    병장들이 모여서 뭔가를 결정할 권한은 없다 무슨 사병들끼리 모여서 뭔가를 결정한다는 게 상식적으로 말이 되나 이러니까 기레기 소리를 듣는거임
  • 권송이
    허위잔고 증명서의 경우 사문서 위조로 처벌의 수위가 작지 않습니다. 유야무야 넘어가지 마시길.
  • 우리나라의미래
    미래는 병장회의에 달려있다. ㅋㅋㅋ
  • 평촌아크로타워
    박진성 시인이 조선일보 및 계열사 상대로 한 소송에서 조정 판결을 받았다고 합니다. 일천만원 지급 판결. 어떤분 말대로 조선이 철옹성은 아닌가 봅니다. 넷플 보면서 탁주한잔 합니다
  • 진중권은
    진중권은 얄미워보일수는 있는데, 미통당이 여당이 되어도 쓴소리를 필터없이 할 양반으로 보임. 지적질중에서도 들을만한건 들어볼필요가 있음. 조국은 무죄,가족은 일부 유죄라고 생각함.
  • 검언의검언의
    전문가 시대의 주요 과제는, 이들의 사익 추구 욕망을 민주적 통제하에 두는 것이다. 그러지 못하면, 이들의 욕망이 민주주의를 집어삼킬 것이다. -전우용의우리시대에서-
  • 김영기
    일어나고 또 일어나는..양이 사자가 될때 까지 착한 사람 콤플렉스 개나 주고 전사가 되야합니다..
  • 무등멜론
    <더불어민주당 "윤석열 장모도 조국과 동일하게 수사하라"> 출처. 2020.9.20. 더불어민주당 공보국...조국 가족 수사, 총장 가족 수사에도 동일하게 적용 해야.
  • 태도의문제
    피해의식, 자격지심, 염치없음, 매너없는 행동, 짧은 생각과 사고방식, 염치, 대책없이 긍정적이거나, 매사 부정적인 행동, 이중잣대와 내로남불, 귀찮고 피곤한 것
  • 유안타
    법무장관이라는 자리는 먼지 하나까지도 털어내는자리. 초기부터 지금까지 털린 면면을 보면 해당 장관의 면면을 알수 있다. 21회 식당 방문에 250만원 지출을 보고 나는 확신했다.
  • 진중권을대통령으로
    진중권을대통령으로 만듭시다. -병장회의에서 결정하고 공표함-
  • Genie
    조국교수님이 웅동학원 증거를 모은다고 하네요. 자세한건 조교수님 페북으로 ㅋ 강창협님 멋찌네요.
  • 긋머닝충청
    http://www.goodmorningcc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38751#_enlip 굿충에 있는 기사펌. 이작가도 대다나다 ㅋㅋ
  • 유미의감정
    다른건 잘모르겠지만 백서표지디자인의 감각은 정말 최고네요.♥♥♥
  • 굿충
    http://www.goodmorningcc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38723 ( 1년 21회 식비 250만원 ) 굿충 뉴스 좋네요.
  • 흘러가듯
    이 땅의 적폐들을 '사'짜를 하나 하나 까발려주고 있네요. 검&의&목
  • 유비드
    더민주가 안움직인게 아니라 이유가 있어서 그랬던거 같네요. '따박따박' 대응 잘 부탁합니다 ^.^
  • 철인29
    자기랑 의견이 다르면 빨갱이라 덮어씌우는 군사정권똘마니나,자기랑 생각이 다르면 벌레라고 폄하하는 문통빠돌이들은 기본적으로 같은 뇌구조를 가졌음.
  • tip
    전경 버스에 일단 태워서 경찰서 직행 거기서 불법집회 참가 확인되면 벌금 200 고지서같은거 발급후 귀가 조치하면 담 부턴 벌금 아까워서 참가 안함
  • 미통닭세력들은
    저리도 똘똘 뭉치는데 더민주는 뭐하는건지?? 백서제작진도 출간은 고생하셨으나 뭉쳐서 뭔가 힘을 보태주세요.
  • 블랙페이퍼김
    법원에서 쓰러지지말고 법원에 오기전에 병원으로 가든지... 미리 서일병처럼 전화로 얼마든지 연기신청을 하던지..
  • 민심농심
    조국가족은 명예욕이 없었다. 부름에 응했을뿐. 불쏘시개역할만을 원했다. 그런데 정교수 건강이 망가질정도로 처벌을 하려고 하는가.
  • 옐로서브마린
    정교수님 건강이 최우선입니다. 그래야 회복하고 싸울수 있습니다.
  • 렘넌트
    정교수님 건강이 악화되었습니다. 표창장이 뭔데 이렇게까지 하는건지.이정도까지 재판을 하는 경우가 있나요.
  • 테오
    음주운전 및 바꿔치기, 마약을 한국으로 가져오기 VS 군대휴가문제...........ㅡㅡ
  • C여행자
    방역에 힘든데 켭켭히 두터운 적폐들이 숨도 못쉬게 하네요. 시작은 종편 하나 조지고 들어가는거 부터 시작했으면 좋겠습니다. 맨날 조건부 승인취소 따위남발좀 하지말고요.
  • 큐브릭
    예스24나 교보문고의 평점을 보니 책을 구매하지도 않은사람들이 평점테러를 한거 같음. 조국백서사이트에 간간히 올라오는 극우성향의 글하고 비슷한느낌.
  • 레알중도란
    나는 진중권이 진짜 중도라고 생각함. 그래야 올바른 정치인물들이 설수있다는 생각임. 진중권말도 들어볼필요는 있음. 여야에 메시지를 주는게 있으니.
  • 삼성과K5
    추장관은 2003년 삼성의 내부문건에서도 뇌물을 안받는다고 기록이 되어있었다. 아울러 K5라는 차량은 정말 저렴한 차량이다; 이런걸로 트집잡는게 추장관의 청렴에 대한 증거라고
  • 일베충박멸
    요즘 조국 재판 1도 안쓰는 그리고 조국 기레기들이 기사를 다 지운이유는 언론과 검찰들이얼마나 마녀사냥을 했는지를 보여주고 있는거다.. 일베충박멸을 목표로..
  • 유안타
    조국백서 내용 업데이트 해야하는거 아닙니까?? 조국교수하고 비슷한 케이스들이 연달아 발생하는데.. 별책으로라도 업뎃좀 해주세요. 미통닭 애들도 좀 다뤄주시기 바랍니다.
  • 대동
    윤미향은 죄가 없다고 생각하는가? 조국가족들은 죄가 있는가? 없는가? 조국 스스로도 죄가 있는가? 검찰개혁을 주장하는이들은 이번 검찰의 수사결과를 신뢰할것인가?
  • 지리와자리
    법무부 장관 '자리'는 권력자들의 죽음의 '자리'로 '자리매김' 되는듯.. '지리네'
  • 김현희
    조중동/매경/한경만 우선 언론개혁을 해야한다고 생각했는데. 한겨레,경향도 이대로라면 포함해야하는게 아닌지. 지조까지는 바라지도 않지만, 팝콘각은 정말 아닌거같다.
  • 사람사는세상
    조선일보 최연진 기자님이..조국전장관 지지자분들하고 추장관 지지자분들을 '부엉이들'이라고 공식 기사에 적시하셨는데..이표현 문제 안됩니까? 문제가 된다면 움직임이 있었으면 합니다.
  • 가짜뉴스아웃
    거짓언론의 징벌적 손해배상
    이에 대해 청원글이 올라와 있는데, 동의부탁드립니다.
    https://www1.president.go.kr/petitions/592651
  • 0 / 100
  • <
    1 / 2
    >